• 캠프그리브스
  • 프로그램안내
  • 요금안내
  • 오시는길
  • top
캠프 그리브스에 문화재생사업이 시작된다!
  • 전시관안내
  • 갤러리그리브스
  • 탄약고 프로젝트
  • DMZ평화정거장
  • DMZ탈바꿈 평화 한마당
전시관 안내
  • 다큐멘타관 DOCUMENTA
    • 1관 : 한국전쟁과 DMZ

      Hall 1 : The Korean War and the DMZ

      한국전쟁과 정전협정에 관한 역사적 자료와 정전협정 조인식 포토존(체험)을 통해 전쟁과 분단의 상흔을 다시 한번 상기한다.

    • 2관 : DMZ 일원 주한미군

      Hall 2 : U.S. Forces Korea in the DMZ

      정전 이후 DMZ 일원 미군의 모습을 당시 영상과 사진을 통해 확인하며, DMZ에서 순직한 미군을 기억하는 공간에서 분단의 상처를 되새겨 본다.

    • 3관 : 캠프그리브스의 기억

      Hall 3 : Memories of Camp Greaves

      1953년부터 2004년까지 캠프그리브스에 주둔했던 미군들의 생활상을 실제 사진과 영상, 막사 재현공간, 스트링아트(체험) 등을 통해서 상상해 본다.

    • 4관 : 평화를 위한 발걸음

      Hall 4 : Steps for Peace

      평화의 상징이 된 판문점 도보다리를 재현한 공간에서 평화를 위한 역사적 여정을 되새기고 평화의 공원이 될 캠프그리브스의 미래를 상상해 본다.

    • 기획전시관

      PERMANENT EXHIBITION

      DMZ국제다큐영화제의 의미와 역사의 가치를 담고 있는 다큐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〈DMZ 다큐시네마전>과 정전협정 이후 판문점에 주재하며 남과 북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은 중립국감독위원회 소장 <정전 65년 기념 NNSC 사진전> 등 다양한 기획전을 관람할 수 있다.

  • 탄약고 프로젝트 POWDER MAGAZINE PROJECT
    • 이 선을 넘지 마시오. Do not cross this line

      이승근 Lee Seunggeun

      전쟁을 목표로 한 탄약고의 한발이 평화를 목표로 한 우리의 한발로 가고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미디어아트로 탄약고를 물들여 본다.

    • 원 One

      김명범 Kim Myeongbeom

      시각적으로 익숙하거나 유사한 무의미한 일상의 존재들의 생경한 결합은 새로운 의미를 부여하며 공유하게 만든다.

    • ※탄약고 프로젝트는 시청각장애인을 위한 예술창작작품 모바일 설명 영상이 준비되어 있습니다.

  • DMZ 평화의 정원 DMZ Garden of Peace
    • ISM! ISM! ISM!

      인세인박 Insane Park

      이념을 뜻하는 `ISM`을 `잊음`에 관한 작업이다. 한국 사회에서 구시대의 산물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존재하는 이념 간의 대립을 잊기 위한 하나의 매개체로서 존재한다.

    • 기이한 DMZ 생태누리공원

      강현아 Kang Hyunah

      예민한 감각을 지닌 생물들이 감시 받는 땅에서 어떤 식으로 생활을 영위하는지, 실제 DMZ 구역 내 일부를 공원으로 설정하여 그들 내에 일어나는 생태 현상을 드러낸다.

    • 빈틈

      이명진 Lee Myungjin

      초소를 활용하여 군대 체제 사이에 벌어진 틈새 같은 공간을 만든다. 외벽에 그려진 카무플라주 처럼 보이는 실내벽지 문양은 개인의 심리적 방어기 지임을 암시한다. 공간 내부에는 집단 안에 수용될 수 없던 개인들의 내밀한 이야기가 펼쳐진다.

    • 색면주차

      서혜영 Suh Haiyoung

      군용탱크 주차장이던 오래된 구조물에 설치된 거울 위에 관람자의 위치, 계절, 시간에 따라 변화하는 주변 풍경이 반영된다. 과거의 유물로 멈춰진 구조물이 관람자의 시선에 의해 끊임없이 새롭게 태어난다.

    • Full Square

      정문경 Chung Munk

      주변에서 모은 헌 옷들은 시간의 흐름과 오랜 기억을 간직한 인간 존재의 흔적으로 개개인을 대변한다. 네모 안의 꽉 찬 옷들은 사회적 관계 속에서 끊임없이 소통하고 타협하는 우리들 자신이 된다.

    • 팔방거

      박길종 Park Kiljong

      8대의 자전거가 연결되어 8명이 함께 타는 하나의 자전거가 된다. 남북 어디로 향할지 모르는 풍향계 아래에서 서로를 바라보게 되는 팔방거는 방향이 다른 생각들이 공존할 수 있는 희망적 상황에 대한 상징이 된다.

    • 땅, 하늘, 바다 어디에서도

      박선호, 심동수 Park Sunho, Shim Dongsu

      두 인물이 캠프그리브스 곳곳을 돌아다닌다. 이들의 몸짓은 서로에게 다가가려는 남북한의 노력을 은유한다. 분단 상황에 있으나 더 이상 군사지역이 아닌 평화로운 캠프 안에서 함께 움직이는 두 사람을 통해 남북 간의 긴장 완화와 앞으로 올 평화를 보여준다.

    • 토치카시티 프로젝트 : 유사시(有事時)

      장영원 Jang Youngwon

      1970년대 남침 대비의 목적성을 가지고 `유사시`를 위해서만 존재해 온 대전차 방호벽들의 마지막 순간을 시각언어로 풀어내고자 한다.

  • 정비고 프로젝트 MAINTENANCE WORKSHOP PROJECT
    • 부유하는 나무

      김명범 Kim Myeongbeom

      땅에서 벗어나 뿌리를 내보이는 죽은 나무가 공중에서 붉은 풍선 더미와 만나 열매 가득한 생명을 품은 나무로 부활한 작업이다.

  • 갤러리 그리브스 GALLERY GREAVES

    갤러리 그리브스는 미군 주둔 당시에 볼링장으로 사용된 공간을 2020년 리모델링을 하면서 지금과 같이 전시, 휴게 공간으로 리뉴얼 되었다. 전시 주제인 두 개의 시간은 6.25전쟁의 모습만이 아닌 전쟁에 맞설 수밖에 없었던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함께 담고 있다.

    • Connected 16

      김지환 K. Whale

      원형 구조는 6.25전쟁에 참여한 유엔 참전국 16개의 나라를 상징한다. 수많은 형광등 사이로 뿜어나오는 보랏빛은 긍정과 부정의 의미, 두 가지를 동시에 내포하며 이는 오늘날 우리의 모습을 은유한다.

    • Powerful Coupling

      유일상 Yoo ilSang

      원대한 꿈인 평화와 통일을 이루는 무형의 힘의 투영을 보여준 작품으로 여러 요소들이 하나의 목표를 위해 모여야만 큰 힘과 응집된 에너지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.

    • Chain

      유금상 Yoo GeumSang

      얽힌 연결고리는 하나를 끊음으로 풀릴 수 있고, 어긋나 있는 연결은 새로운 기준점에서 맞춤으로 회복할 수 있다. 남과 북의 관계도 그러지 않을까라는 질문을 던지고 있다.

    • 카이로스의 터널 Kairose Passage

      신상섭 Sergio

      어둡고 폐쇄된 이미지를 벗어나 과거가 현재를 연결시키는 메타포로 작용한다. 터널 내부의 몽환적인 오로라 빛을 통해 관람객 개인의 추억 또는 특정 시대의 기억을 떠올리게 한다.

    • 수평의 공간 Horizontal Space

      김명범 Kim Myeongbeom

      조금의 움직임에도 기울어지는 양극단과 달리 양쪽이 수평으로 만나는 중앙은 수평이 더 이상 무의미한, 비물리적인 새로운 공간이며 이명의 소리가 사라진 평온의 명상적 공간이다.

    • ※갤러리 그리브스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예술창작작품 점자 설명책이 준비되어 있습니다.
      Exhibit brochure in braile for visually impaired audiences is available at Gallery Greaves.